“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려야 합니다

미국 역사에서 가장 비극적이고 깊은 상처를 준 사건은 남북 전쟁일 것입니다. 흑인 노예 해방을 놓고 남부 지역과 북부 지역이 총부리를 맞대고 치룬 내전은 100년이 더 지난 지금까지도 상처의 자국이 여러 곳에서 도지고 있습니다. 이 내전의 뿌리가 인종 차별에서 비롯되었기에 상처의 치유는 그만큼 힘들고 고통스럽습니다.
지금 미국에서 격렬한 논쟁을 일으키고 있는 “컨페더레이트 플랙(Confederate Flag)”은 이 깊은 상처의 역사적 상징이이기에 더욱 민감하고 격한 정서가 흐르고 있습니다. 흔히 “남부 연합기”라고 불리우는 컨페더레이트 플랙은 남북 전쟁 당시 남부 13개 주가 남부 연합국(Confederate States of America)을 형성하고, 북부군인 미합중국(United States of America)과 대항해 싸울 때 사용했던 깃발입니다.

남부 연합국 기는 하나가 아니라 여러 모습으로 변화되었습니다. 지금 논쟁을 일으키고 있는 남부 연합 깃발은 연합국의 공식 깃발로 사용된 적이 없습니다. 붉은 바탕에 청색 X 문양 안에 13개의 흰 별이 그려진 이 남부 깃발은 남부군 사령관 로버트 리 장군 휘하의 노던 버지니아 군대가 전쟁터에서 사용했던 것입니다. 그래서 흔히 “남부 연합 전쟁 깃발(Confederate Battle Flag)이라고 부릅니다.
이 깃발이 남부 연합의 상징처럼 된 것은 세월이 한참 흐른 뒤였습니다. 2차 대전 당시 미군의 일부가 이 깃발을 사용하고, 인종 차별 주의자들과 특히 쿠 클럭스 클랜(KKK)이 자신들을 상징하는 깃발로 사용하면서 논쟁의 깃발로 부활했습니다. 남북 전쟁이 끝난 뒤 추모식이나 기념행사에서 소극적으로 자리했던 이 깃발이 인종차별 주의자들에 의해 인종 차별의 상징으로 변질 되었습니다.

1950년대, 60년대의 격렬했던 민권 투쟁을 통해 남부 지역이 인종 차별의 본거지로 낙인 찍히면서 이들 남부 지역은 더욱 노골적으로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 세우며 반역의 대열에 섰습니다. 노스 캘로라이나 주에서는 주 의회 의사당 꼭대기에 게양했고, 미시시피, 알라바마 주에서는 주 깃발에 컨페더레이트 디자인을 집어 넣었습니다. 컨페더레이트 디자인은 깃발에 그치지 않고, 티셔츠, 모자, 넥타이, 카드 등으로 변신해 비지니스 품목으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사우스 캐롤라이나, 미시시피, 플로리다, 조지아, 루이지아나 주에서는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모독하는 것을 법으로 금지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흑인들과 민권 운동가들이 집요하게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의사당 광장에서 내릴 것을 요구했으나 결실을 보지 못했고, 대다수 미국인들은 여기에 무관심했습니다. 이번에 남부 깃발이 논쟁의 중심에 서게 된 것은 사우스 캘로라이나주에서 발생한 백인 청년의 만행 때문이었습니다.
남부에서 가장 오래된 흑인 교회인 찰스톤에 있는 엠마뉴엘 아프리칸 메소디스트 에피스코펄 교회(Emanuel African Methodist Episcopal Church)에서 딜란 루프(Dylann Roof)라는 21세의 백인 청년이 성경 공부를 하고 있는 흑인들에게 총격을 가했습니다. 흑인 목사들과 교인들이 성경 공부를 하는 자리에서 1시간 가량 함께 앉아 있다가, 총격을 가해 9명을 살해한 이 사건은 그 동기가 인종주의라는데서 많은 사람들을 충격과 비통에 빠지게 했습니다.

추모와 애도의 물결 속에서 남부 연합기가 쟁점으로 부상된 것은 이 범인의 행적과 기록이 나타나면서 부터였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범인을 “악마”(evil)이라고 지탄하는 가운데, 이 청년이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흔들고 있는 사진이 나타나고, 백인 우월주의자라는 것이 밝혀지면서 남부 연합기는 집중 포화를 받기 시작했습니다.

인종 차별의 상징으로 된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당장 내리라는 요구가 곳곳에서 빗발치는 가운데 한동안 침묵하고 있던 사우스 캐롤라이나 주지사 니키 헤일리는 주의회에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려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인도계 여성 주지사인 니키 헤일리는 이번 사건은 지금까지와는 다른 방법으로 문제에 접근할 것을 요청하고 있다면서 남부 연합기를 내려달라고 말했습니다.
노스 캐롤라이나 주는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리기 위해 주의회 3분의 2 찬성을 얻어야 합니다. 주지사의 요청을 받은 의회는 깃발을 당장 내리겠다고 응답하질 않고, 깃발을 내리는 문제를 토론하기로 결의했습니다. 자존심과 체면 때문인지 아니면 깃발을 내리는 것에 저항하는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이 깃발을 지금까지와 같은 방법으로 접근할 수 없다는 것은 인식하고 있을 것입니다.
이번 사건의 비극성과 잔인성은 더 이상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의사당 광장에 휘날리게 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시대의 대세는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역사 박물관으로 보내는 쪽으로 흐르고 있습니다. 알라바마주 주지사는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의사당 광장에서 내릴 것을 명령했고, 미시시피주에서는 시민들과 정치인들이 주 깃발에서 남부 연합기의 문양을 삭제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그리고 월마트와 아마존, 이베이는 더 이상 컨페더레이트 깃발과 문양이 들어 간 상품을 판매하지 않겠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나 남부 지역 사람들의 감정은 아직도 시대의 대세와는 동떨어져 있습니다. 전국적인 정치인들이 앞장서서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릴 것을 요구하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남부의 지역 정치인들이 머뭇거리고 있는 것은 지역 주민들의 눈치를 보기 때문입니다. 남부 지역 주민들은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그들의 긍지와 유산, 역사로 생각하기 때문에 깃발을 내리는 것을 완강히 거부하고 있습니다. 컨페더레이트 깃발은 남부 자존심의 상징이 된 것입니다.

남부 사람들은 주 정부가 연방 정부가 제정한 법에 불복종할 수 있는 권리가 있으며, 그들이 남부 깃발을 휘날릴 수 있는 것은 헌법이 보장한 언론의 자유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들의 심리적 저변에는 그들의 할아버지들이 북부군과의 전쟁에서 패배한 굴욕을 잊을 수 없고, 이 굴욕을 자랑스런 유산으로 만들고 싶은 남부의 자존심이 있을 것입니다.
많은 남부 사람들은 그들의 할아버지들은 가난한 백인들이었고, 흑인 노예를 소유하지 않았으며, 노예 제도를 옹호하기 위해 싸운 것이 아니라, 북군이 자신들의 땅을 침범했기 때문에 자기 땅과 재산, 가족을 지키기 위해 싸운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러기에 후손들과 자기 땅을 지키기 위해 싸운 할아버지들이 자랑스럽고, 그들이 전쟁터에서 사용했던 컨페더레이트 깃발이 그들의 소중한 긍지의 유산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들의 주장은 설득력이 있습니다. 전쟁터에서 숨진 대부분의 남부군들은 소박한 시민들이었고, 노예 제도를 옹호해서가 아니라 자기가 그 땅에서 산다는 숙명성 때문에 총을 들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전쟁을 일으키고 충동한 사람들은 무명의 전사들이 아니라, 부과 권력을 유지하려했던 남부의 농장주와 정치인들이었습니다. 남부군 후예들이 자기 뿌리를 지키고 조상들의 정신적 유산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것은 당연하고, 여기에는 역사의 아픔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연민이 있습니다.
그러나, 문제는 이들이 긍지의 상징으로 생각하는 컨페더레이트 깃발이 인종 차별의 상징으로 변질되고 악용되었다는 것입니다. 인종 차별을 정당화 하고, 연방 정부의 민권 개혁을 반대하는 사람들은 언제나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상징으로 내 세웠고, 역사에서 악랄한 범죄의 자리를 차지하는 KKK가 흰 복면을 뒤집어 쓰고 휘둘렀던 깃발이 컨페더레이트 깃발이었습니다. 남부 연합기는 증오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인종 차별과 증오의 상징이 된 깃발을 주 정부 앞 마당에 펄럭이게 하는 것은 본래 의도와는 달리 차별과 증오를 암묵, 동조하고, 차별과 증오의 뿌리를 길러주는 역할을 하게되는 것입니다. 상징은 인간의 의식과 감정을 배양시키고 묶어줍니다. 증오와 차별의 깃발을 긍지와 유산으로 보면서 사는 사람들은 증오와 차별에 둔감해 지고, 무의식적으로 방조하는 역할을 하게 됩니다.

증오와 차별이 된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남부의 유산, 남부의 프라이드로 펄럭이게 할 때 때 남부는 무지와 차별의 땅이라는 오명에서 벗어 날 수 없습니다. 이 깃발을 긍지로 휘두르는 것은 문명의 진화와 역사의 발전을 거부하는 것이고, 스스로를 패배자 의식 속에 가두는 것입니다. 부끄러운 역사를 긍지의 유산으로 만드는 것은 역사에 있는 과오를 인정하고 그것을 새로운 역사로 승화시키는 것입니다. 늦었지만, 컨페더레이트 깃발을 내리고 박물관으로 보내야 합니다.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

Content on this page requires a newer version of Adobe Flash Player.

Get Adobe Flash player